‘놀면 뭐하니?’ 유재석, 딸에게 읽어준 ‘좁쌀 한 톨’ 전래동화 ‘실전편 돌입’

[ 이슈와뉴스 ] / 기사승인 : 2023-06-09 14:37:13 기사원문
  • -
  • +
  • 인쇄

MBC ‘놀면 뭐하니?’
사진 제공 : MBC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딸에게 읽어줬던 전래동화 ‘좁쌀 한 톨’ 이야기를 현실에서 도전한다.



6월 10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연출 박창훈, 김진용, 장우성, 장효종, 왕종석/작가 최혜정)에서는 유재석-정준하-하하-신봉선-박진주-이이경-이미주가 작은 물건 하나로 물물교환을 시작해, 점점 가치를 올려가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이번 물물교환은 유재석이 유튜브 콘텐츠 ‘핑계고’에서 언급한 ‘좁쌀 한 톨’ 이야기의 실전편으로 관심을 모은다. 유재석은 “딸에게 2~30번 읽어준 것 같다”라고 말하며, 좁쌀 한 톨로 물물교환을 시작해 정승의 사위가 된 가난한 선비의 이야기를 들려줬다. 유재석은 딸에게 읽어준 전래동화 교훈에 감명받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실제로 최근 미국의 한 여성이 머리핀으로 시작해 28번 물물교환 끝에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이야기도 화제가 된 바. 부푼 꿈을 안고 물물교환에 나선 멤버들이 과연 어디까지 그 가치를 올릴 수 있을지 치열한 물물교환 배틀을 예고해 기대를 높인다.



이미주는 ‘좁쌀 한 톨’로 아내를 얻은 선비 이야기에 “나도 남편을 얻을 수 있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멤버들은 물물교환을 거듭하면서 “이거 점점 욕심나는데?” “한번 키워봅시다” “가보자고!”를 외치며 의욕을 불태운다고. 마지막에는 입이 쩍 벌어지는 물물교환 스케일에 모두가 놀란다고 해, 본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멤버들의 물물교환 거래 결과는 6월 10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