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펭수 마이크 들은 이유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7-06 22:17:06 기사원문
  • -
  • +
  • 인쇄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펭수 마이크 들은 이유(사진=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펭수 마이크 들은 이유(사진=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이 펭수 마이크를 든 이유는 무엇일까.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연출 유인식, 극본 문지원, 제작 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 측은 7월 6일, 좀처럼 마음을 읽기 어려운 피고인을 만나 고군분투하는 우영우(박은빈 분)와 정명석(강기영 분), 최수연(하윤경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우영우와 한바다 팀이 마주한 세 번째 사건은 무엇일까. 머리부터 발끝까지 펭수를 장착하고 한바다에 나타난 의뢰인의 아들이자 피고인. 사건 당시의 진술을 듣기 위해서는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그의 마음을 여는 것이 우영우가 맞닥뜨린 최대 난코스다.

열창하는 우영우와 분위기를 띄우려 애쓰는 최수연, 금방이라도 폭풍 랩핑을 쏟아낼 것 같은 정명석의 반전이 웃음을 유발한다. 과연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정명석도 마이크를 들게 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사건 조사에 나선 우영우, 이준호의 모습도 포착됐다. 결정적 단서라도 발견한 듯한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여기에 진지한데 왠지 모르게 설레는 이들의 모습은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6일 방송되는 3회에서는 ‘형제 살인 사건’의 변호를 맡아 진실 공방을 펼치는 한바다 팀의 고군분투가 그려진다. 형을 죽인 범인으로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동생이 지목된 가운데 우영우가 어떻게 사건을 풀어갈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은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피고인의 등장으로 우영우가 심적 변화를 겪는다”라며 “우영우가 어떤 방식으로 이를 해결해 갈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3회는 6일 오후 9시 ENA채널에서 방송되며, seezn(시즌)과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한편 문상훈 키, 혈액형, 고향 정보는 알려지지 않았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