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날씨] 대구, 경북 돌풍ㆍ천둥ㆍ번개 동반→시간당 30mm 폭우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6-23 04:18:49 기사원문
  • -
  • +
  • 인쇄
(안동=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기상청은 "폭염주의보가 발효중인 대구와, 경상북도에 오늘과 내일 오후 30~100mm의 비가 오겠다"고 예보 했다.

이와 함께 "오늘 저녁(18시~21시)에 울릉도.독도에는 강풍 예비특보가, 동해남부북쪽바깥먼바다, 동해남부북쪽안쪽먼바다에는 풍랑 예비특보가 발효 중"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오늘(23일) 밤부터 내일(24일) 아침 사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내외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충분히 대비하기 바란다.

이번 비는 강수량의 지역간 차이가 크고 짧은 시간에 매우 많은 비가 집중되는 곳이 많겠으니, 사전에 대비하기 바라며, 비가 내리는 동안에는 가시거리가 매우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

또, 소나기의 특성상 좁은 지역에서 강하게 내려 지역에 따라 강수 강도와 강수량의 차이가 크겠으니, 실시간 레이더 영상과 최신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

이어 오늘(23일) 아침최저기온은 19~24도, 낮최고기온은 27~33도가 되겠다. 내일(24일) 아침최저기온은 21~25도, 낮최고기온은 28~32도가 되겠다.

아울러 울릉도.독도에는 오늘(23일) 저녁부터, 경북남부동해안에는 내일(24일) 새벽부터 바람이 순간풍속 70km/h(20m/s)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한편 오늘(23일)부터 동해상에는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5.0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