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 포토] '안나' 박예영, '차차차' 왕작가→수지 선배 변신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2-06-22 01:28:3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안나' 박예영(비즈엔터DB)
▲'안나' 박예영(비즈엔터DB)
배우 박예영이 21일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안나'는 결핍이 많고 하고 싶은 게 많은 유미가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안나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완전히 다른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극중 박예영은 타인에 대한 경계심이 강한 ‘안나’(수지)가 유일하게 믿고 곁을 내어주는 대학교 교지편집부 선배 ‘지원’ 역을 맡았다.

▲'안나' 박예영(비즈엔터DB)
▲'안나' 박예영(비즈엔터DB)
누구에게나 다정하고 이타적이며 솔직한 성격의 소유자로 대학 졸업 후 꿈꾸던 기자가 된 후에도 ‘안나’와 친밀한 관계를 이어가며 든든한 힘이 되어준다.

정한아 작가의 장편소설 ‘친밀한 이방인’을 원작으로 한 작품 '안나'는 2018년 ‘싱글라이더’를 통해 실력을 인정받은 이주영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안나'는 오는 24일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