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율 “‘전참시’ 락토프리남 별명 덕에 광고 찍게 됐다” 자랑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05-21 23:28:54 기사원문
  • -
  • +
  • 인쇄
‘전참시’ 권율이 좋은 소식을 전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권율, 천뚱, 파트리샤가 참견인으로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는 천뚱에게 “전참시가 200회인데, 88회 때 첫 등장을 했다. 그때 기억나냐”라고 물어봤다.

천뚱은 “첫 촬영 때 너무 긴장했는데 잘해주셔서(편안하게 했다)”라고 답했다.

또 전현무는 권율에게 “이젠 드라마보다 예능을 좋아하는 것 같다”라며 200회 특집으로 온 것을 축하했다.

권율은 “집에서 드라마는 안보고 예능을 보는 편이다. 예능을 보다가 ‘어? 이 친구 재미있는데?’라고 생각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전현무는 “‘전참시’ 때문에 좋은 소식도 있다고 하던데”라고 질문했다. 그러자 권율은 “‘전참시’에서 주신 락토프리남 별명 때문에 락토프리 광고를 찍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