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 부상 치료 위해 한국으로 귀국할 것".... 이근에게 적용된 충격적인 여권법 위반 혐의(+처벌수위)

[ 살구뉴스 ] / 기사승인 : 2022-05-20 15:33:22 기사원문
  • -
  • +
  • 인쇄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대위 출신이자 '가짜 사나이'로 유명한 유튜버 이근(38, 이하 이 씨)이 부상을 치료하기 위해 우크라이나에서 한국으로 귀국할 예정입니다.




우크라이나에서 전투중인 것으로 알려진 이근(38) / 우크라이나 국제여단 인스타그램 캡쳐
우크라이나에서 전투중인 것으로 알려진 이근(38) / 우크라이나 국제여단 인스타그램 캡쳐




19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국제여단 측은 인스타그램에서 “우리의 형제이자 친구인 켄 리(이근 씨 미국 이름)가 전장에서 부상했다”며 “그는 우크라이나군에게 치료를 받았지만 재활을 위해 귀국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곧 복무를 재개할 것입니다. 가능한 한 빠르게 다시 우크라이나 국민들을 지키러 올 것”이라며 “우리는 켄의 빠른 회복을 기원하며 그가 돌아오기를 고대합니다. 켄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했습니다.

앞서 이 씨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ROKSEAL’의 매니저는 지난 15일 유튜브 커뮤니티 게시글을 통해 “이 씨가 최근 우크라이나 남쪽 적지에서 특수정찰 임무를 지휘하다가 부상했다”며 “임무를 성공적으로 끝낸 후 군 병원에 입원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처벌여부 및 처벌수위는?





이 씨는 귀국하면 여권법 위반으로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우리 정부는 지난 2월 중순부터 우크라이나 여행을 금지했지만, 그는 지난 3월 국제 의용군으로 참전하겠다며 우크라이나에 무단 입국했습니다. 이에 정부는 이 씨를 여권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상태다.




여권법을 위반하면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 벌금 처벌과 함께 여권 무효화 등의 행정제재를 받게 됩니다.






이를 두고 이 씨는 지난 14일 공개된 우크라이나 주간지 노보예브레먀(NV)와의 인터뷰에서 “한국법은 너무 이상하다. 내가 돌아가면 이 전쟁에 참전했다는 이유만으로 공항에서 체포하려 할 것”이라며 “우크라이나 정부로부터 몇 통의 서신을 받을 계획이며 그것이 법정에서 나를 도울 수 있기를 바랍니다. 감옥에 갇힐 위험이 있음에도 저는 여전히 올바른 결정을 내렸다고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