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북한 코로나19 인도적 지원 촉구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5-13 12:14:10 기사원문
  • -
  • +
  • 인쇄
▲장태수 정의당 선대위 대변인이 13일 국회 소통관에서 윤석열 정부는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북한 주민들을 위해 지체하지 말고 인도적 지원에 나서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사진=원명국 기자
▲장태수 정의당 선대위 대변인이 13일 국회 소통관에서 윤석열 정부는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북한 주민들을 위해 지체하지 말고 인도적 지원에 나서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사진=원명국 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정의당은 13일 윤석열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세로 고통을 겪고 있는 북한 주민들을 위해 지체하지 말고 인도적 지원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장태수 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브리핑을 통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방역체계에 허점이 있다고 시인할 정도로 북한 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며 이같이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어제 권영세 통일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도 이 문제가 거론됐고 후보자 역시 인도적 지원에 찬성한다고 밝혔다"며 "지체하지 말고 정부가 백신을 비롯한 방역물품의 인도적 지원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장태수 대변인은 "코로나19 관련 대북 인도적 지원이 교착상태에 있는 남북관계를 단번에 반전시킬 수는 없지만 남북 신뢰가 무너진 지금 상황보다는 더 나은 관계 형성에 도움이 될 것은 분명하다"며 과감한 대북 인도적 지원 결단을 촉구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