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나잇’ 오메가엑스, 반전 멍뭉美 가득 예능돌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10-14 09:39:55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스튜디오 문나잇’ 오메가엑스(사진 = 네이버 NOW)
▲‘스튜디오 문나잇’ 오메가엑스(사진 = 네이버 NOW)
그룹 오메가엑스 (OMEGA X)가 대체불가 예능감을 입증했다.

오메가엑스는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NOW. ‘스튜디오 문나잇’에 출연해 다양한 게임을 즐기며 특별한 예능감을 보였다.

이날 오메가엑스는 ‘오징어 게임’을 연상시키는 초대장을 들고 ‘문나잇’을 찾아왔다. ‘별 스카우트’ 2기에 선정된 오메가엑스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시작으로 다양한 게임을 하며 승부욕과 예능감을 뽐냈다.

오메가엑스는 가볍게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했지만 시작하자마자 움직이고 탈락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메가엑스는 ‘오징어 게임’ 캐릭터의 성대모사로 긴장감을 더했고, 맛깔나는 리액션으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몸풀기 게임을 마친 오메가엑스는 각자의 필살기를 소개하며 이목을 모았다.

▲‘스튜디오 문나잇’ 오메가엑스(사진 = 네이버 NOW)
▲‘스튜디오 문나잇’ 오메가엑스(사진 = 네이버 NOW)
오메가엑스는 ‘문나잇’의 재방문하면서 진행을 맡은 마마무 문별의 취향을 고려한 해바라기를 선물해 감동을 안겼고, 팬덤명이 생겼다고 밝혔다. 오메가엑스는 팬덤명 ‘포엑 (For X)’을 외치며 본격적인 게임을 시작했다.

‘훈민정음’ 게임에서는 발군의 순발력과 실력을 보인 혁이 승리했다. ‘스나이퍼 오메가엑스’ 게임에서는 예찬이 사격을 배웠다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지만 0점으로 굴욕을 당했고, 12점을 획득한 정훈이 1승을 챙겼다.

이후 ‘공포의 쿵쿵따’, ‘그래서 좋겠어요’, ‘순간포착 스피드 게임’, ‘5초 안에 말해요’, ‘골라 골라 퀴즈’, ‘1초 음악 퀴즈’가 진행된 가운데 치열한 접전 끝에 꼴찌였던 예찬이 기적적인 대역전에 성공했다. 예찬은 MVP에 등극하며 오메가엑스 대표로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한편, 오메가엑스는 최근 첫 번째 싱글 ‘WHAT'S GOIN' ON (왓츠 고잉 온)’ 활동을 성료했으며 신인답지 않은 무대 매너와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완성형 보이그룹으로서 글로벌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