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제주 CCTV로 본 현재 상황은? 태풍 찬투 최근접으로 강한 비바람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09-16 08:24:00 기사원문
  • -
  • +
  • 인쇄
제주 폭우 (사진-제주특별자치도 교통정보센터)
제주 폭우 (사진-제주특별자치도 교통정보센터)

제14호 태풍 '찬투'가 남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내일 17일 오전 제주도에 최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어제 15일 오후 3시 기준으로 태풍 '찬투'는 서귀포 남남서쪽 약 320㎞ 부근 해상을 지났다. 태풍의 이동속도는 시속 4㎞, 중심기압은 98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은 초속 29m다.

앞서 기상청은 14일에 태풍이 우리나라 제주도와 남해안 지역에 간접 영향을 줄 것으로 내다봤다. 하지만 태풍의 이동속도가 느려지면서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 사이 우리나라에 최근접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은 제주도 남동쪽 해안을 거쳐 대한해협으로 통과될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는 16일 오후부터 17일 낮, 전라권은 17일 새벽부터 오후, 경상권은 17일 아침부터 밤 사이 태풍의 영향을 받을 것이다"고 설명했다.

태풍의 강도가 강에서 중강도로 한 단계 약해졌지만 찬투의 영향권에 드는 오늘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에 제주도를 포함한 남해안 지역에 많은 양의 비가 예보됐다.

기상청은 "오늘 오전 전남권과 경남권, 오후엔 전북과 경북권, 밤에 충청권으로 비가 확대되겠다. 제주도에는 내일(17일) 오후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