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과거 반성? "방송 펑크..교만했다"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9-14 20:01:01 기사원문
  • -
  • +
  • 인쇄
‘비디오스타’ 김장훈이 섭외에 진심인 모습을 보인다.

14일 방송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5주년 특집-이유 있는 초대’로 꾸며진다.

‘비디오스타’에서 공로를 세운 가수 김장훈, CF 감독 이사강, 개그우먼 신기루, 전 야구선수 이대형, 래퍼 키썸, 인플루언서 프리지아가 출연한다.

2년 만에 ‘비디오스타’ 녹화에 참여한 김장훈은 함께 출연한 게스트에게 적극 호감을 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체는 바로 전 야구선수 이대형. 김장훈은 MC들이 이대형을 소개할 때 기립박수를 치며 이대형의 팬이었음을 밝혔다. 또한, 화려한 개인기를 선보인 이대형의 모습에 “예전 야구선수 시절 도루할 때 눈빛이 나와 울컥했다”고 고백하는 등 녹화 내내 팬심을 숨기지 않고 적극적인 호감을 드러냈다.

이어 김장훈은 “과거 방송이 상식적이지 않게 진행됐을 때 펑크를 내기도 했다”며 “그 당시에는 그게 정의로운 줄 알았다. 교만했다”고 과거를 반성했다. 또한, 김장훈은 이제 방송에서 불러주는 게 얼마나 고마운 일인지 깨달았다고 밝혔다. 이어 미디어 관계자들이 가장 많이 보는 프로그램이 ‘비디오스타’라는 MC들의 말에 “당일은 안 되고 하루 전에만 불러주면 어디든 OK, 대신 부산은 이틀 달라”며 섭외 홍보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김장훈은 이날 녹화에서 역대급 파격 발언을 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놨다. “오늘 김장훈의 방송 충격 고백이 있을 예정”이라는 MC 김숙의 질문에 김장훈이 “그 자식이 몇 살이더라...”며 낚시성 멘트를 날린 것. 이어 MC 박소현이 “대학교에 입학한 숨겨둔 자식이 있느냐”며 김장훈의 농담을 맞받아쳤다. 이에 MC 김숙은 예고편 확보에 성공했다며 미소를 지었다는 후문이다.

파격적인 입담을 선보인 김장훈의 예능 복귀 신고식은 14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