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부대’ 결승전 ‘작전명 이사부’는 ‘無총상’이 관건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6-21 12:03:14 기사원문
  • -
  • +
  • 인쇄
‘강철부대’가 숨 막히는 총격전으로 역대급 스펙터클을 선사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SKY채널, 채널A의 예능프로그램 ‘강철부대’(연출 이원웅 / 제작 SKY채널, 채널A) 14회에서는 결승전인 ‘작전명 이사부’의 승패가 가려지며, 최강의 특수부대 타이틀을 쟁취할 최종 승리 부대가 결정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UDT(해군특수전전단)와 SSU(해난구조전대)가 마지막 대격돌을 벌인다. 특히 결승 미션은 시간제한 없이 오직 교전에서 발생한 총상 개수만으로 결과가 집계된다. 이에 따라 전투 상황에 최적화된 더욱 정교하고 전문적인 전술을 활용할 수 있어 도전자들이 펼칠 각개 역량에 시선이 집중된다.

어둠이 짙게 내린 시각, 강철부대원들은 규모를 가늠하기 힘든 격전지와 복잡하게 설계된 건물 내부 침투에 나선다. 이들은 시야조차 확보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숨을 죽인 채 은밀하게 접근, 잠깐의 정적을 깨고 사방으로 총탄 소리가 울려 퍼지는 긴박한 총격전으로 안방극장을 압도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난관에 부딪히는 도전자가 발생한다. 복잡한 내부 구조와 어지럽게 나열된 집기로 인해 대항군과의 첨예한 대치가 벌어진다고. 보는 이들까지 얼어붙게 만드는 아찔한 전개에 장동민이 “답이 없다”라며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고 해 도전자들이 진퇴양난의 위기를 어떻게 극복해 나갈 것인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과연 총상 위기의 강철부대원은 누구일지, 이번에는 또 어떤 블록버스터급 스케일이 펼쳐질 것인지 기대를 모은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