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베트남 사회주택 개발 종합정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04-23 07:50:06 기사원문
  • -
  • +
  • 인쇄






[뉴스포인트 김소민 기자] LH는 지난 20일 베트남 하노이 현지에서 ‘베트남 사회주택 개발 종합정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3일(금) 밝혔다.

이번 용역은 지난 2018년 9월 한-아세안 인프라장관회의에서 사회주택이 의제로 채택된 이후, LH가 베트남 건설부와 함께 해당 용역을 KOICA ODA사업으로 제안하면서 추진됐다.

주요 내용으로 △사회주택 수요 예측 △사회주택 개발 추진 여건 종합 분석 △사회주택 공급 및 표준 모델 제안 △베트남 주택법 개정안 수립 등이 포함됐다.

이번 용역을 통해 LH는 베트남에 △베트남 주택법 개정 △2021-2030 국가주택개발전략안 △사회주택 공급을 위한 토지확보 및 재원조달 방안 △수요예측 및 공급목표 등을 제안했다.

이에 베트남 건설부는 주요 단기 정책개선 제안을 반영해 베트남 관련 법령 등을 개정하고, 중장기 제안에 대해서도 베트남 현지에 맞춰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LH는 이번 용역과 연계한 시범 사업으로 베트남 하노이와 다낭에 사회주택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하노이 자람현 코비지역 사회주택은 60만㎡ 부지에 1,853호로 건설 예정이며 내년 하반기 중 착공할 계획이다. 특히, 한국형 스마트홈 기술을 적용해 LH는 관련 기술을 보유한 국내 기업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H 관계자는 “이번 용역으로 LH가 한-베트남간 주요 협력 분야인 사회주택 정책개발 수립방안을 제시했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면서 “또한 연계 시범사업은 국내 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경제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