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류현진, 보스턴전 5회말까지 8피안타 4실점

[ 스포츠동아 ] / 기사승인 : 2021-04-21 09:55:00 기사원문
  • -
  • +
  • 인쇄
류현진(토론토)이 21일(한국시간) 보스턴전 4회말 잰더 보가츠에게 역전 3점홈런을 허용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즌 세 번째 피홈런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과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1회말을 공 8개로 삼자범퇴 처리한 류현진은 2회말 선두타자인 잰더 보가츠에게 2루타를 내줬지만 후속 세 타자를 모두 뜬공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3회말에는 선두타자 바비 달벡에 안타를 허용했으나 케빈 플라웨키를 2구 만에 병살타로 돌려세웠고 키케 에르난데스를 3루수 땅볼로 처리, 무실점을 이어갔다.

토론토는 4회초 보 비셋의 솔로포로 1-0 리드를 잡으며 류현진의 호투에 화답했다.

류현진은 그러나 4회말 한꺼번에 4실점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크리스티안 아로요와 J.D. 마르티네스에 연속 안타를 내주며 맞은 무사 1,2루 위기에서 보가츠에게 좌중월 역전 3점 홈런을 허용했다. 류현진의 올시즌 세 번째 피홈런.

이어 크리스티안 바스케스를 삼진 처리하고 마빈 곤잘레스에게 2루타를 내준 류현진은 헌터 렌프로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2아웃을 잡았으나 달벡에게 적시 3루타를 허용, 4점 째를 내줬다. 플라웨키를 3루수 땅볼로 잡고 이닝을 마쳤다.

류현진은 5회말 1사 후 아로요에 2루타를 내준 뒤 마르티네스를 유격수 실책으로 출루시키며 추가 실점 위기를 맞았으나 보가츠를 유격수 땅볼, 바스케스를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하며 이닝을 끝냈다.

올 시즌 세 번의 등판에서 1승 1패 평균자책점 1.89로 쾌조의 스타트를 끊은 류현진은 보스턴을 상대로 통산 2경기에서 1패 평균자책점 3.00을 기록중이다.

보스턴은 올 시즌 팀 타율(0.288), 팀 OPS(출루율+장타율. 0.818) 메이저리그 전체 1위, 팀 홈런(21개) 리그 2위의 지표가 보여주듯 시즌 초반 물오른 방망이를 과시중이다. 당초 하위권이라는 평가를 깨고 11승6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선두를 달리고 있다.

보스턴의 선발 투수는 좌완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28). 올 시즌 2경기에서 2승, 평균자책점 3.60을 기록하고 있다.

동아닷컴 고영준 기자 hotbase@donga.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스포츠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