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지난해 매출 4000억 원 돌파…전년대비 26% 성장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4-14 11:15: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bhc치킨(사진제공=bhc치킨)
▲bhc치킨(사진제공=bhc치킨)
bhc치킨이 지난해 사상 첫 4,000억 원의 매출을 돌파했다.

bhc치킨은 2020년 매출이 4,004억 원으로 전년대비 26% 성장했다고 14일 밝혔다.

bhc치킨은 2013년 독자경영 아래 2019년 3,000억원 대 매출을 기록하며 교촌 치킨과 한께 치킨업계 양대 산맥으로 자리 잡았다. 지난해에는 4,000억원 대 매출 클럽에 동시에 가입함으로써 양강 구도를 더욱 굳혔다. 이는 2년 연속 양강 구도를 유지하여 선두 경쟁에 바짝 다가서며 독자경영을 시작한 2013년 이래 8년만의 쾌거다.

bhc치킨의 이러한 매출 성장에는 가맹점과 가맹본부 간 본연의 역할과 책임(R&R)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진정한 상생경영 실천이 주효했다.

가맹본부는 최신 트렌드 분석을 기반으로 소비자가 선호하는 맛있는 신메뉴 개발과 적극적인 광고, 홍보, 마케팅을 전개로 브랜드 인지도 상승과 구매 가치를 높여 소비자가 가맹점에 주문까지 이뤄지게 하는 역할에 충실했다.

또한 가맹점은 개발된 메뉴를 매뉴얼대로 조리하며 위생과 고객 접점 영업시간 등 고객 중시 영업 규칙을 충실히 지켜 깨끗하고 맛있는 치킨을 고객에게 제공해 고객 접점에서의 신뢰를 얻었다. 이러한 가맹점과 본사 노력이 현재 bhc치킨 성공신화의 근간이 되었다.

bhc치킨은 독자경영 이후 2014년 매출이 1,000억 원을 넘는 것을 시작으로 2016년, 2019년 각각 2,000억 원과 3,000억 원 돌파하는 가파른 성장을 보였다. 특히 지난해는 4,000억 원을 넘어서는 최대 실적을 보이며 1년 만에 800억 원 이상 증가해 2년 연속 매출 앞 단위 수치를 갈아치워 업계의 큰 화제가 되고 있다.

또한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33% 증가하였다. 올해 매출액 대비 영업이익 비중은 32%로, 지난해 31%와 비슷한 수준의 실적을 보였다. 이는 자회사나 계열사가 없는 단일한 독립적인 법인으로 운영, 불필요한 곳에 비용이 집행되는 것을 방지했다. 또한, 판관비를 고정비화함으로써 매출 증가에 따른 매출 이익 대부분이 영업이익의 증가로 이뤄지는 구조를 이뤘다

bhc치킨 임금옥 대표는 “꾸준히 추진해 온 전문경영, 투명경영, 상생경영을 기반으로 신메뉴로 선보였던 콤보 시리즈가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았고, 품질 강화를 위해 핵심 역량을 집중한 것이 효과를 봤다”고 말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경제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