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내주 특별방역점검·확대경제장관회의 긴급 소집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4-10 11:06:23 기사원문
  • -
  • +
  • 인쇄
[속보] 文, 내주 특별방역점검·확대경제장관회의 긴급 소집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주 방역과 민생을 긴급히 챙기는 행보에 나선다. 4·7 재보궐선거가 여당의 참패로 끝난 데 따른 대응이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0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다음 주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와 확대경제장관회의 등 두 개의 긴급 일정을 소화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중 12일에는 청와대에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 점검회의를 주재하며 백신 수급 계획 등을 포함한 코로나 대응 전략을 점검한다. 특별방역점검회의는 코로나 총력 대응 체계를 구축해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문 대통령이 긴급 소집한 것이다.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참석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또 15일 확대경제장관회의를 소집하기로 했다. 경제 상황과 주요 전략산업 현황을 점검하고 대응 전략을 논의하기 위해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참석한다.


이는 지난 8일 문 대통령이 코로나 극복, 경제 회복과 민생 안정, 부동산 부패 청산 등에 매진하겠다고 국민에게 약속한 데 따른 첫 번째 조치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국민의 절실한 요구를 실현시켜 나가기 위해 더욱 낮은 자세와 보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정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치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