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윤 양팀 최다득 무색...한국 여자배구, 일본에 완패하며 세계랭킹 하락

[ MHN스포츠 ] / 기사승인 : 2024-06-13 08:24:44 기사원문
  • -
  • +
  • 인쇄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MHN스포츠 권수연 기자) 페르난도 모랄레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일본에 완패했다.



한국은 12일 오후 일본 후쿠오카 마린메세에서 열린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3주 차 첫 경기에서 일본에 세트스코어 0-3(16-25, 16-25, 23-25)으로 셧아웃패했다.



한국은 VNL 1주 차 경기에서 VNL 31경기만에 태국전 첫 승을 거둔 것을 제외하고 다시 5연패에 발목이 잡혔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정호영(좌)-김다인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정호영(좌)-김다인




VNL 16개 참가국 중에서는 14위이며 세계랭킹은 39위로 전주 대비 한 계단 더 내려섰다.



한국은 정지윤이 17득점으로 양 팀 최다득 활약을 펼친 외에는 모두 한 자릿대 득점에 그쳤다. 문지윤이 7득점, 강소휘 6득점, 정호영 5득점에 그쳤다.



반면 상대 일본은 이시카와 마유가 16득점, 코가 사리나 16득점, 하야시 코토나가 14득점으로 골고루 두 자릿대 점수를 기록했다.




일본 여자배구 대표팀
일본 여자배구 대표팀




공격득점에서도 한국은 30-52로 크게 뒤쳐졌으며 블로킹에서도 5-11로 열세를 기록했다.



1세트에서 처음부터 일본에 주도권을 주며 끌려간 한국은 2세트에서도 20점에 채 못미치고 크게 흔들렸다. 3세트에서는 먼저 20점에 손이 닿는 등 세트를 따내기 위해 분전했지만 리시브 고전으로 연속 실점한 것이 뼈아팠다.



한국은 13일 오후 3시30분 프랑스와의 2주 차 두 번째 대결을 앞두고 있다.



사진= 국제배구연맹(FIVB)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