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경북 지역 예선 성황리에 종료

[ 뉴스와이어 ] / 기사승인 : 2022-08-18 08: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7월 25일(월)~7월 26일(화)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 본선 진출


본선에 진출한 경북 지역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
본선에 진출한 경북 지역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원연합회(회장 김태웅, 이하 한문연)가 주관하는 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경북 지역 예선’이 8월 11일(목) 성황리에 종료됐다.

이번 경북 지역 예선은 7월 25일(월)부터 7월 26일(화)까지 예천문화회관에서 영상 촬영으로 양일간 진행됐다.

방방곡곡 숨어 있는 어르신 문화예술가를 발굴하기 위해 진행된 이번 예선에서는 경북 지역의 60세 이상 어르신 문화예술 공연단체 17팀과 참여자 200여 명이 열띤 경연을 벌였고, 그중에서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이 1등인 라이징스타상을 받았다.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은 17여 명으로 구성된 팀으로, 2016년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경북 지역 예선에서 밀양북춤을 기반으로 영남 북춤을 정립해 신명 나고 흥겨운 북춤 공연을 펼쳤다.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은 경상북도를 대표해 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본선 진출 자격을 획득했다.

경북 지역 예선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대비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비대면으로 행사를 시행해 안전과 경연의 재미를 모두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순간을 선사했다.

경북 지역 예선 우승팀을 포함해 전국 16개 지역 예선에서 우승을 차지한 지역 대표팀들은 10월 22일(토)에 이뤄질 본선 경연에 참여하게 된다. 본선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며, 방구석 응원전과 실시간 문자 투표 등이 마련돼 있어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집에서 경연을 관람하고 응원 및 투표에 직접 참여할 수 있다.

경주문화원 터울림 팀은 “영남 지방에서 내려오는 북가락과 춤사위를 보존·전승해 가장 오래된 북가락을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2022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경북 지역 예선에서 라이징스타상을 수상하게 돼 무척 기쁘다”며 “우리 세대들에게 끼와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이런 행사를 마련해주신 모든 관계자에게 감사드린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지역 예선을 주관한 경상북도문화원연합회 담당자는 “어르신 동아리가 참여하는 경연대회지만 젊은이 못지않은 열정으로 그동안 갈고 닦은 수준급의 기량을 보여줬다”며 “아마추어 어르신 예술가들에게 공연 활동의 기회를 제공하는 이런 행사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문화원연합회 개요

한국문화원연합회는 전국 16개 시도연합회와 230개 지방 문화원의 다양하고 특색 있는 창조적 지역 문화 활동을 통해 세계화·지방화(Glocalization) 시대 지역 문화를 통한 한국 문화의 위상을 세계 속에 널리 알리고 전승하는 데 목적을 둔 단체다.

출처: 한국문화원연합회

언론연락처: 한국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진흥팀 고하나 주임 02-719-906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