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군 “군시절부터 ♥한영 팬…나에겐 여신이었다”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06-29 23:53:17 기사원문
  • -
  • +
  • 인쇄
‘라디오스타’ 박군이 아내 한영의 팬이었다고 밝혔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이윤화)는 소유진, 박군, 김다현, 서동주가 출연하는 ‘나의 갓생일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유세윤은 “한영이 ‘캉캉’ 언니이지 않나. 한영의 노래를 들어봤었나”라고 물었다.

이에 박군은 “‘캉캉’이 데뷔곡이었고 군통령이었다. 제가 군대에 있을 때 인데 저희 부대에는 안 왔다”라며 “저는 광팬이었다. (노래를)‘팔베게’를 좋아했다”라고 말했다.

또 러브스토리에 대해 박군은 “방송에서 만났다. 팬이니까 저에게 여신이었다. 성격이 너무 좋지 않나. 의리도 있고 멋진 사람이지 않나. 너무 좋아서 집에 와서 전화를 했다. ‘저 누나 좋아해요’라고 말했다. ‘나도 너 좋아’라고 말하더라. 어쨌든 기분이 좋았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다음에 방송 녹화를 하니까 ‘너 강철부대 나오는 거 보니까 멋지더라’라고 하더라. 저도 알지 않나. 남자로서 호감이 있다는 걸 느꼈다. 그러면서 친해지고 가까워지면서 장미꽃 들고 가서 좋아한다고 고백했다”라고 덧붙였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