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정화ㆍ이정은, 오래 묵은 마음의 갈등은?(우리들의 블루스)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2-05-21 21:00:27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우리들의 블루스’(사진제공=tvN)
▲‘우리들의 블루스’(사진제공=tvN)
‘우리들의 블루스’ 엄정화와 이정은이 오래 묵은 갈등을 꺼낸다.

21일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서는 고미란(엄정화 분)과 정은희(이정은 분)이 격렬하게 서로의 감정을 드러낸다.

정은희는 술에 취한 고미란을 옆에서 살뜰히 챙기며 끝까지 의리를 지키기 위해 고미란을 향한 불편한 마음을 감춘다.

▲‘우리들의 블루스’(사진제공=tvN)
▲‘우리들의 블루스’(사진제공=tvN)
그런데 고미란도 어딘지 모르게 달라진 표정이다. 정은희에게 메이크업을 해주는 고미란은 평소와 달리 어두워 보인다. 정은희와 있을 때면 늘 해맑고 밝은 표정을 지었던 고미란의 달라진 변화다. 여기에 홀로 밤길을 걷고 있는 고미란은 한층 더 복잡한 표정으로, 정은희와 무슨 일이 있던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고미란은 정은희의 속마음을 눈치챈 듯한 말들로 조마조마하게 했다. “은희야, 너 혹시 내가 뭐 마음에 안 드는 거 있니?”라며 조심스럽게 묻던 고미란은 “난 널 믿는데, 넌 날 안 믿는구나”라고 차갑게 감정을 도려내는 모습으로, 친구 사이 벌어질 감정의 폭풍을 예고했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