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서부교육지원청 함께 가는 독서문학 기행 운영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5-21 20:47:47 기사원문
  • -
  • +
  • 인쇄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동·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고유빈, 임민수)은 공감과 나눔의 독서문화 확산을 위한 2022학년도 함께 가는 독서문학 기행 '詩-만나다. 반하다. 스며들다.'를 21일 동·서부교육지원청 관내 초등학생과 교사로 이루어진 참가팀 80명을 대상으로 운영했다.

'詩-만나다. 반하다. 스며들다.'는 함께 가는 사제동행 독서기행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詩-만나다. 詩-반하다. 詩-스며들다. 활동으로 구분해 운영한다.

21일에 운영한 詩-만나다. 활동은 4개의 주제(대전의 보물 별당, 대청호 수몰지, 대전의 인물, 대전 100년)로 대전 이야기 여행을 진행했다.

대전 이야기 여행은 각 주제별 여행을 통해 사람과 삶을 느끼고 생각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이야기 여행 속 시인과의 만남을 통해 생활이 詩가 돼 문학으로 발전할 수 있음을 깨닫도록 했다.

詩-반하다. 활동은 7월 예정으로 독서문학 기행 참가자가 대전 이야기 여행을 통해 느낀 감상을 詩로 표현하는 것으로 참가자 80명의 작품을 모아 작품집으로 제작한다.

詩-스며들다. 활동은 9월 중 참가자의 작품을 시화로 제작해 작품집 제작 기념 전시회를 통해 독서문학 기행의 결과를 공유하는 형태로 운영한다.

2022학년도 함께 가는 독서문학 기행 '詩-만나다. 반하다. 스며들다.'는 지역연계 및 지역 자원 활용 운영으로 시기에 적합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최적화해 내실 있는 독서문학 기행이 되었을 뿐만 아니라 단편적인 기행이 아닌 후속 활동 연계를 통해 삶과 문학에 대한 성찰로 인문학적 감성을 제고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시동·서부교육지원청 유초등교육과 독서교육 관계자는“ '詩-만나다. 반하다. 스며들다.'를 통해 지역 중심 기행으로 삶과 문학의 간극 해소 및 문학에 대한 친밀감이 조성되었을 뿐만 아니라, 기행-창작-표현활동을 통해 문학의 세계를 체험함으로써 독서역량 함양 및 문학적 소양을 키워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 함께 가는 사제동행 기행, 창작활동, 전시로 이어지는 활동을 통해 공감과 나눔의 독서문화를 조성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gukjenews@hanmail.net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