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용 SH공사 사장, 서울시장 선거날 물러난다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4-07 10:34:44 기사원문
  • -
  • +
  • 인쇄
김세용 SH공사 사장, 서울시장 선거날 물러난다
김세용 SH공사 사장/ 연합뉴스


김세용(사진)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이 7일 퇴임식을 갖고 사장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1월 취임한 이후 3년여 간의 임기를 마치고 퇴임하는 것이다.


7일 SH공사에 따르면 김 사장은 이날 오전 11시에 퇴임식을 진행한다. 당초 김 사장의 임기는 지난해 12월31일까지였지만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유고로 신임 사장 임명이 어려워지자 신임 사장 임명시까지 직무대행 자격으로 업무를 수행해왔다. 이날 재·보궐선거로 새 서울시장이 결정되는 만큼 이날 퇴임식을 가진 것으로 풀이된다. 김 사장은 이달 초 사표를 제출했으며, 퇴임 이후 원 소속이었던 고려대 건축학과 교수로 돌아갈 것으로 알려졌다.


신임 사장이 선임될 때까지는 황상하 경영지원본부장이 사장 직무 대행을 맡게된다고 SH공사는 설명했다. SH공사는 조만간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사장 모집 공고를 낼 계획이다. 이후 위원회가 최종 2명의 신입 사장 후보자를 신임 서울시장에 추천하면 시장이 한 명을 최종적으로 임명하게 된다.



/양지윤 기자 yang@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부동산·금융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