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인트로덕션'으로 베를린영화제 각본상 수상

[ 이투데이 ] / 기사승인 : 2021-03-05 21:03:48 기사원문
  • -
  • +
  • 인쇄
[이투데이 박기영 기자]


(뉴시스)
(뉴시스)

홍상수 감독이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2년 연속으로 수상했다.

업계에 따르면 홍 감독은 5일(현지시간) 폐막한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인트로덕션'으로 은곰상 각본상을 받았다. 인트로덕션은 홍 감독의 25번째 장편 영화다.

홍 감독은 지난해 '도망친 여자'로 감독상을 받아, 이번 수상은 2년 연속 수상했다. 홍 감독은 '밤과 낮'(2008),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2013), '밤의 해변에서 혼자'(2017), '도망친 여자'(2020)에 이어 다섯번째로 베를린영화제 경쟁 부문에 초청받았다.

박기영 기자 pgy@etoday.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생활·문화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