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태국에 LNG 공급 등 발전 사업 진출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3-04 17:06:19 기사원문
  • -
  • +
  • 인쇄
한국가스공사는 태국 발전회사인 TPIPP, 한국서부발전과 태국 ‘송클라 GTP(Gas to Power)’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송클라 GTP사업은 태국 남부 송클라 지역에 액화천연가스(LNG)를 조달하고, 터미널과 발전소를 건설하는 대형 프로젝트다. 가스공사는 중동 등지에서 LNG 조달과 LNG터미털 운영 등에 세계적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가스공사, 태국에 LNG 공급 등 발전 사업 진출

태국 정부는 2016년 이곳을 특별경제구역으로 지정하면서 TPIPP가 가스공사에 공동 사업 개발을 제안했다. 이번 협약으로 가스공사는 LNG 조달 및 터미널 건설·운영을 담당하며 서부발전과 함께 금융 조달도 주도할 계획이다. TPIPP는 현지 인허가 등을 맡는다.


가스공사는 태국 프로젝트를 계기로 해외 신흥국의 GTP 시장 진출을 확대해 신규 수익원을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손철 기자 runiron@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부동산·금융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