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진아ㆍ로운, 데이트 중 엄마 이지현에 연애 적발(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3-01 21: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 로운(사진제공=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 로운(사진제공=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원진아, 로운이 이지현과 마주친다.

1일 방송되는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윤송아(원진아 분)와 채현승(로운 분)이 달달한 길거리 데이트를 나선다.

윤송아와 채현승은 서로를 향한 애정이 가득 담긴 시선으로 응시 중이다. 마치 세상에 단 둘만 있는 듯 눈앞에 상대방만을 오롯이 담고 있는 두 남녀의 눈빛이 로맨틱한 기류의 정점을 찍고 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사진제공=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사진제공=JTBC)
이어 채현승과 윤송아의 엄마 오월순이 마주하고 있다. 방금 전 마냥 달달했던 데이트의 설렘은 온데간데없이 오월순의 등장에 긴장감이 증폭, 보는 이들까지 등을 곧추세우게 만든다.

특히 오월순은 남편과 사별 이후 딸 윤송아에게 강한 애착과 집착을 보이는 것은 물론 연애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반응을 보여 왔다. 그런 엄마의 성향을 잘 알고 있는 윤송아 역시 앞서 병원에서 채현승과 대면했을 때 그를 그저 회사 후배로만 소개, 연애에 대해서는 일체 비밀로 부쳤다.

이에 첫 번째 만남에서는 유야무야 넘어갈 수 있었지만 이번에도 윤송아가 채현승을 남자 친구가 아닌 후배로 잘 무마 시킬 수 있을지 혹은 둘의 연애가 오월순에게 결국 발각되고 말 것인지 호기심을 돋운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비즈엔터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연예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