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이혼설’ 함소원 “가정 지킬 것”

[ 스포츠동아 ] / 기사승인 : 2021-02-26 09:37:00 기사원문
  • -
  • +
  • 인쇄


남편 진화와의 이혼설이 불거진 함소원이 입을 열었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진화와의 결별설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함소원은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 너무나 사랑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함소원은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고 불화설을 일부 인정했다. 그러면서 “난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나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이와 함께 함소원은 진화와의 진한 애정행각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함소원, 진화 부부가 입을 맞추거나 다정한 모습이 담겼다. 또 중국 시부모와의 단란한 모습도 공개됐다.

앞서 함소원은 남편 진화와의 결별 의혹에 휩싸였다. 24일 한 매체는 함소원 진화 부부가 이혼 위기에 놓였다고 최초 보도했다. 매체는 부부의 측근 말을 인용해 “최근 함소원과 진화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 좋아지면서 결별을 택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함소원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다” “힘들다” 등의 입장을 밝혀왔다.





● 이하 함소원 글 전문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사랑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시선도 국경도

그어떤장애물도 없다고생각했습니다 너무나사랑했기에...하지만

가족이되어가는과정같습니다

저는 이가정을 지켜낼것입니다

저를믿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연예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