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국민의힘 '부실4인방' 후보 사퇴 촉구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5-26 17:31:22 기사원문
  • -
  • +
  • 인쇄
▲더불어민주당 이정문 충남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조승래 대전시장 상임선대위원장, 박정 경기도지사 공동선대위원장, 남평오 강원도지사 공동선대위원장과 함께 26일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가짜와 허위, 막말과 무능, 불법과 특혜로 점철된 김은혜, 김진태, 김태흠, 이장우 국민의힘 부실4인방은 후보 사퇴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사진=원명국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정문 충남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조승래 대전시장 상임선대위원장, 박정 경기도지사 공동선대위원장, 남평오 강원도지사 공동선대위원장과 함께 26일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가짜와 허위, 막말과 무능, 불법과 특혜로 점철된 김은혜, 김진태, 김태흠, 이장우 국민의힘 부실4인방은 후보 사퇴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사진=원명국 기자

더불어민주당 강원‧경기‧대전‧충남 선대위원장 26일 "김은혜, 김진태, 김태흠, 이장우 국민의힘 '부실4인방'의 실체가 여실히 드러났다"며 후보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강원‧경기‧대전‧충남 선대위원장들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 성명서를 통해 "가짜와 허위, 막말과 무능, 불법과 특혜로 점철된 부실4인방은 각종 의혹과 논란에 국민께서 과연 시민과 도민을 대표하고자 나온 공직후보의 자격이 있는지 묻고 있는데 당사자들은 입을 다물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들 위원장은 "떳떳하게 진실을 밝힐 수 없다면 더 이상 국민을 부끄럽게 하지 말고 사퇴하는게 대한민국과 지역을 위해 할 수 있는 유일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또 "채용청탁, 농지법 위반, 부동산 투기 등 명확한 수사대상"이라며 "부실4인방은 관련된 의혹에 대해 진정 떳떳하다면 국민이 원하는 대로 다당하게 수사를 받을 것"을 촉구했다.

또한 "자격 없고 자질없는 후보들이 어떻게 공천을 받을 수 있었는지 궁금해 하고 계시다"며 "국민의힘은 부실4인방 공천 책임과 실패를 인정하고 국민께 진심을 다해 석고대죄할 것"을 요구했다.

이들 위원장들은 "국민의힘은 국민을 부끄럽게 한 것도 모자라 묻지마투표를 강요하며 국민을 무시하고 있다며 이번 선서에서 준엄한 심판을 내려달라"고 호소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