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MJ, 카리스마 비주얼 화보 공개…날카로운 눈빛으로 무장

[ 제주교통복지신문 ] / 기사승인 : 2022-05-24 16:46:17 기사원문
  • -
  • +
  • 인쇄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 기자]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보이그룹 아스트로 멤버 MJ의 숨 막히는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기존에 청량하고 밝은 이미지를 자랑하던 그는, 이번 화보에서 유니크한 니트 베스트와 감각적인 부츠를 패셔너블하게 소화해 내며 성숙한 비주얼을 한껏 뽐냈다. 화이트 컬러의 톱, 블랙 컬러의 아이템을 착용하고 카메라를 자신감 있게 응시하는 그의 눈빛은 도회적이면서도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아스트로 활동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그룹 ‘다섯장’, 뮤지컬 배우, 솔로 가수 등 다양한 무대에서 활약하고 있는 MJ는 팬들 사이에서 ‘프로 데뷔러’로 통한다. 새로운 무대에 서는 경험은 또 다른 방식의 감정 해소 방법이라 말하며, 지난 4월 초에 열린 대면 팬미팅을 회상했다. “3년 만의 대면 팬미팅이 있었다. 그 순간이 얼마나 행복했는지 표현하자면 잠자고 있던 아드레날린이 폭발했다고 말하고 싶다.”며 팬들에 대한 애정도 아낌없이 드러냈다. 특히, 팬들의 눈을 맞추며 입대 소식을 알린 순간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 “공백기를 앞두고 이런저런 걱정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 답답함이 한 번에 날아가는 느낌이 들었다”고 멤버들과 무대에서 눈물을 쏟은 비화를 공개했다.





2016년 데뷔 이후, 아스트로의 맏형으로서 팀 분위기를 밝게 이끄는데 늘 앞장섰던 MJ. 그는 자신이 빠진 아스트로 무대를 상상해본 적도, 그려내기도 힘들다고 말한다. 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음 무겁지 않게 떠날 수 있는 이유는 우리 멤버들을 전적으로 믿기 때문”이라며 “군사훈련을 마치고 나오면 이번 앨범 활동의 흔적을 따라다니며 모두 확인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1년 6개월 후면 새로운 도전을 다시 할 수 있으니, “지금의 잠시 멈춤이 더 자유로워지기 위한 과정일 뿐이라고 생각하고 싶다”며 또 다른 도전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MJ가 속한 그룹 아스트로는 지난 5월 16일 ‘Drive to the Starry Road’를 통해 올해 첫 완전체 활동을 시작했다. 군입대로 잠시 자리를 비운 MJ는 제대 후 다시 한번 새로운 날개를 펼칠 예정이다.



무수한 도전을 통해 한껏 성숙해진 아스트로 MJ의 감각적인 화보는 ‘싱글즈’ 6월호와 ‘싱글즈’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