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서' 고아성, 새 사건 앞에서 패기 폭발 "남들처럼 살 수 없으니까!"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1-21 20:53:53 기사원문
  • -
  • +
  • 인쇄
'트레이서' (사진=MBC 제공) 
'트레이서' (사진=MBC 제공)

새로운 사건을 맞닥뜨린 고아성의 패기 넘치는 모습이 공개됐다.

21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 5회에서는 조세 5국 팀장 황동주(임시완 분)와 조사관 서혜영(고아성 분)이 또 한 번 정의를 위한 싸움을 시작한다.

5회 예고 영상에는 조세 4국에서 인계받은 사건을 조사하는 황동주와 서혜영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실력이 아주 좋았거나", "(혹은)유착됐거나"라고 의견을 주고받으며 조세 4국을 의심, 국세청 내에 다시 한번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질 것을 예고하고 있다. 뒤이어 조세 4국으로 쳐들어간 서혜영은 제대로 조사를 한 게 맞냐며 단도직입적인 태도로 직원들을 추궁해 흥미를 유발한다.

누군가를 향해 황동주를 끌어내리라고 지시하는 조세 4국장 이기동(이규회 분)의 모습도 포착됐다. 조세 3국장과 5국장이 모두 자리에서 물러난 상황, 새로운 세력의 중심으로 떠오를 이기동의 본격 등판이 보는 이들을 긴장하게 한다.

황동주와 오영의 팽팽한 대치도 눈길을 끈다. 오영이 "왜 그랬어. 정말 아무도 모를 줄 알았니?"라며 질책하자, 황동주는 이에 맞서 "저 보내고도 후회 안 할 자신 있으신 겁니까?"라고 물으며 원망의 눈길을 보내고 있어 궁금증을 끌어 올리고 있다.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이들의 관계가 새로운 대립 구도를 형성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예고 영상 말미에는 사건에 맨몸으로 부딪치고 그 과정에서 좌절하기도 하는 서혜영의 고군분투가 그려져 본방송을 더욱 기다리게 한다. 서혜영은 "남들처럼 살 수 없으니까! 아무리 노력해도 평범하게 살 수 없는 사람들이 어딘가엔 있다구요"라며 울분을 터뜨려 황동주의 말문을 막히게 하고 있다. 제대로 각성해 놀라운 직감력과 행동력을 보여주기 시작한 서혜영의 본격 활약에도 기대가 집중된다.

MBC 금토드라마 '트레이서'는 21일(오늘) 밤 9시 50분에 5회가 방송되며,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