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충북교육감, 학교 공사 안전관리 철저 당부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1-21 20:56:28 기사원문
  • -
  • +
  • 인쇄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은 21일 간부회의를 통해 중대재해처벌법 시행과 관련, 학교 공사 중 사고 발생 시 시공사 뿐만 아니라 시행사인 학교장에게도 책임이 있는것인가 하는 질문이 많았다며 그런 이유로 교육감을 경영 책임자로 했다고 했다.

그러나 교육감은 많은 현장을 감독을 할 수 없어 각 공사장에 책임자를 두고 안전관리를 하고자 한다고 했다.

얼마전 학교에서 발생한 사고가 있었는데 경각심을 주는 사고가 아닐까 한다며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했다.

김 교육감은 청주와 충주 평준화고등학교 배정 결과 발표가 있었다며 학생들이 원하는 학교에 잘 배정됐기를 바란다고 했다.

불가피하게 원하지 않는 학교에 배정되는 사례도 있다 보니 일부 학부모들의 걱정도 있다며 학부모들의 걱정을 덜어드리는 방법은 학생들이 어느 학교를 가더라도 아이들 교육에 걱정이 없도록 신뢰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드는 것이라고 했다.

원하는 학교에 배정받지 못한 학생과 학부모들이 상실감이나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섬세하게 신경 써 주길 당부했다.

김 교육감은 최근 출생율 저하와 학령인구 감소로 전국적으로 작은 학교가 꾸준히 늘고 있다며 충북지역도 예외가 아니라 이런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작은 학교의 교육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했다.

또한 교육환경 변화에 맞춰 학교 구성원과 지역 사회의 이해와 협력체계가 잘 맞물려 돌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