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화가 양원철 초대 개인전....14-20일 tya갤러리서 선보여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15 02:29:10 기사원문
  • -
  • +
  • 인쇄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양원철 화가의 전시가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 용산구 tya갤러리에서 열리고 있다.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양원철 화가는 특유의 유머러스함과 색감으로 낙서와 같은 드로잉 스타일의 작품을 한다.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양 화가는 서울예고를 졸업하고, 프랑스 미술학교를 나와 초현실주의 작품을 주로 작업을 했으나 최근에는 드로잉적인 요소들을 작업에 접목시키면서 그만의 독특한 그림체들을 표현하고 있다.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양원철 화가는 작품에서 반복되는 하루, 반복되는 일상, 반복적인 삶을 살면서 그 속에서 느끼는 답답함과 우울함, 그리고 그것이 반복되는 내 모습의 틀을 벗어내 버리려 하지만 내가 만들어 놓은 또 다른 공간 속에 갇혀 그 공간만큼의 제한적인 자유를 찾으나, 결국 또 그 틀 안에 나 스스로 갇히게 된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사진제공=양원철 화가)

특히, 다시 또 다시 그 행위가 반복되는 제한된 자유를 제한된 공간에서만큼만 갇혀진 자유로움을 반복한다, 그것은 마치 반복적인 패턴과 같다는 것을 나타내고 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