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태양’ 김지은, 비밀 지닌 국정원 에이스…스틸컷 공개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8-10 10:09:52 기사원문
  • -
  • +
  • 인쇄
배우 김지은이 ‘검은 태양’에서 남들이 모르는 비밀을 지닌 국정원 요원의 다양한 면면을 그려낼 예정이다.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연출 김성용 / 극본 박석호)은 박석호 작가의 2018년 MBC 드라마 극본 공모전 수상작으로,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의 현장 요원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내부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해 조직으로 복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김지은은 극 중 국정원 현장지원팀 소속 요원 유제이로 분해 남궁민(한지혁 역), 박하선(서수연 역)과 호흡을 맞춘다. 유제이(김지은 분)는 카이스트 출신으로 스물한 살의 나이에 국정원에 입사했으며, 중학교부터 대학까지 조기 졸업을 밥 먹듯이 한 재원이다. 특히 한지혁(남궁민 분)과는 같은 현장지원팀 소속 선후배로 다소 특별한 동료애를 보여줄 예정이라고 해 기대를 부르고 있다.

하지만 거침없이 엘리트 코스를 밟아온 유제이에게도 의외의 면모가 숨겨져 있어 흥미를 자극한다. 다방면의 특출난 재능을 지닌 그녀지만 자신의 비범함을 밝은 모습 뒤에 숨기는가 하면, 임무와는 상관없는 사건을 쫓는 듯한 의미심장한 모습까지 보여 과연 유제이가 어떤 사연을 품은 것인지 궁금하게 한다.

공개된 스틸에는 단정하고 수수하지만 한편으로는 믿음직스러운 진지함을 지닌 유제이의 모습이 담겼다. 무언가를 알아내려는 듯, 작은 단서 하나라도 놓치지 않으려 하는 예리한 눈빛에서는 엘리트 특유의 집념과 집중력이 돋보인다. 김지은이 저마다의 야망을 지닌 국정원 사람들 틈에서 조용하지만 강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유제이 역을 맡아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검은 태양’은 MBC 드라마 ‘당선작 불패’ 신화를 이어갈 박석호 작가와 ‘옥중화’, ‘내 사랑 치유기’를 연출한 김성용 PD가 연출을 맡아 올해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며 한국형 첩보 액션극의 새 지평을 열 전망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