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가평휴게소의 명물 '가평맛남샌드' 출시

[ 환경일보 ] / 기사승인 : 2021-08-10 09:35:28 기사원문
  • -
  • +
  • 인쇄

가평맛남샌드./사진제공=파리바게뜨
가평맛남샌드./사진제공=파리바게뜨




[환경일보] 김다정 기자 = 파리바게뜨가 가평지역의 특산물인 ‘잣’을 활용한 ‘가평맛남샌드’를 출시하고, 가평휴게소(춘천 방향) 파리바게뜨 매장에서 한정 판매한다고 10일 밝혔다.



‘가평맛남샌드’는 바삭한 버터 쿠키 속에 버터와 카라멜 그리고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일품인 가평 ‘잣’을 풍성히 넣어 고소하면서도 달콤한 풍미를 즐길 수 있다. 쿠키 겉면에는 가평산 잣을 상징하는 ‘잣방울’ 이미지를 음각으로 새겨 넣어 고급스러운 비주얼까지 갖췄다.



‘가평맛남샌드’는 개수에 따라 소(5개입), 중(10개입), 대(15개입) 총 3가지 사이즈로 선봬, 여행 길 간식이나 선물용으로도 제격이다. 매일 즉석에서 구어 낸 한정 수량만 판매한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가평의 특산물을 활용한 특별한 디저트를 통해, 가평휴게소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고자 이번 ‘가평맛남샌드’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품질 좋은 지역 특산물을 활용해 다양한 제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파리바게뜨는 앞서 제주 특산물인 ‘우도 땅콩’을 원료로 활용해 제주도공항점에서만 판매하는 ‘제주마음샌드’를 선보인바 있으며, 출시 이후 매일 품귀현상을 빚는 등 제주도 여행객들 사이에서 인기 선물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