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형, '공직선거법 위반'…"사실 파악 중"

[ 코리아이글뉴스 ] / 기사승인 : 2021-08-09 16:02:08 기사원문
  • -
  • +
  • 인쇄

  국민의힘 당 대선 경선 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6일 오후 대구 중구 대신동 서문시장상가연합회를 방문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1.08.06.
국민의힘 당 대선 경선 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6일 오후 대구 중구 대신동 서문시장상가연합회를 방문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1.08.06.




지난 4일 공식 대선 출마선언을 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공직선거법 위반 논란에 휩싸였다.

최재형 캠프는 9일 "일부 언론에서 최재형 후보의 선거법 위반에 대한 보도가 나왔다"며 "최재형 캠프의 법률지원팀은 해당 선거관위에 보도와 관련해 진위 여부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캠프 측은 "해당 선관위는 언론 보도에 대한 사실관계를 파악 중임을 알려왔다"며 "추후 진전된 사항이 있을 시 바로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건 지난 6일 최 전 원장이 대구시 중구 동산동 서문시장을 방문했을 때다. 그는 당일 서문시장 입구에서 측근이 건네 준 마이크를 받고 "여러분 많이 힘드시죠. 이 정권에서 힘드셨죠"라며 "저 최재형이 정권교체 이뤄내겠습니다. 믿어주십시오"라고 말했다.

공직선거법 제59조 4항은 '선거일이 아닌 때에 전화(송·수화자 간 직접 통화하는 방식에 한정하며 컴퓨터를 이용한 자동 송신장치를 설치한 전화는 제외한다)를 이용하거나 말(확성장치를 사용하거나 옥외집회에서 다중을 대상으로 하는 경우를 제외한다)로 선거운동을 하는 경우'를 허용한다고 명시한다.

즉 선거운동 기간이 아니라면 옥외 등에서 확성기 등을 사용해 발언을 해선 안 된다는 뜻이다.

대구시 선거관리위원회는 이와 관련해 선거법 위반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위법 사항이 확인되면 대구시 선관위는 이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보고하게 된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