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식빵맛 나는 밀키스 출시

[ 서울신문 ] / 기사승인 : 2021-06-04 09:33:47 기사원문
  • -
  • +
  • 인쇄
우유식빵 풍미가 느껴지는 밀키스가 출시됐다.

롯데칠성음료는 CJ푸드빌의 뚜레쥬르와 함께 ‘밀키스 우유식빵맛’을 내놨다고 4일 밝혔다.

밀키스는 우유 향이 나는 부드러운 탄산으로 1989년 출시된 뒤 지금껏 사랑받은 장수 음료다. 여기에 식빵의 풍미를 더해 갓 구운 우유식빵의 맛을 느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병 디자인은 그대로 유지하되, 식빵 이미지와 캐릭터를 삽입해 제품의 특징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했다.

롯데칠성은 최근 업종의 경계를 허무는 예상 밖 조합으로 재미를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에 주목했다. 앞서 뚜레쥬르와 협업해 밀키스 맛이 나는 ‘사랑해요 밀키스 케이크’, ‘사랑해요 밀키스 빵’ 등을 선보이기도 했다.

롯데칠성은 이날 배우 권혁수 유튜브 채널에서 이 제품을 소재로 한 영상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