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피츠버그전 4타수 1안타… 시즌 타율 0.185

[ 스포츠동아 ] / 기사승인 : 2021-04-13 10:59:00 기사원문
  • -
  • +
  • 인쇄
김하성.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시즌 다섯 번째 안타를 신고했다.

김하성은 13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원정 경기에 8번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185(27타수 5안타)로 소폭 상승했다.(종전 0.174)

김하성은 2회초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트레버 케이힐과 상대해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5회초에는 케이힐에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6회초 1사 2루에 들어선 세 번째 타석에서는 바뀐 투수 루이스 오비에도와 상대했으나 투수 땅볼에 그쳤다.

김하성의 안타는 마지막 타석에서 나왔다. 김하성은 8회초 상대 세 번째 투수 마이클 펠리즈로부터 좌전 안타를 뽑아내며 출루했다. 후속타 불발로 득점은 올리지 못했다.

경기는 샌디에이고가 6-2로 승리, 기분좋은 4연승을 달렸다. 샌디에이고는 1-1로 맞선 6회초 윌 마이어스의 결승 투런포와 빅터 카라티니의 적시타로 리드를 잡은 뒤 7회초 마이어스의 2타점 적시타로 승기를 잡았다. 마이어스는 3안타(1홈런) 5타점의 맹활약.

샌디에이고 선발 다르빗슈 유는 7이닝 3피안타 6탈삼진 1실점 호투로 시즌 마수걸이 승리를 따냈다.

동아닷컴 고영준 기자 hotbase@donga.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스포츠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