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청성산 종합개발 첫걸음...역사탐방로 정비.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4-06-13 11:55:04 기사원문
  • -
  • +
  • 인쇄
▶'반월성 역사탐방로 정비사업' 맨발 둘레길 조성. <사진제공=포천시>
▶'반월성 역사탐방로 정비사업' 맨발 둘레길 조성. <사진제공=포천시>

(포천=국제뉴스) 황종식 기자 = 경기 포천시는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의 우선 추진사업인 '반월성 역사탐방로 정비사업'은 맨발 둘레길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난 4월 착공해 올해 하반기 공사가 완료될 예정으로 13일 밝혔다 .

백영현시장은 지난 12일 군내면 행정복지센터 1층 소회의실에서 반월성 역사탐방로 정비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시는 맨발 둘레길을 국가 유산인 포천 반월성 주변을 탐방할 수 있는 역사 체험길로 조성할 예정이다.

청성산 5부 능선을 일주하는 숲길인 맨발 둘레길은 군내면 행정복지센터에서부터 포천향교를 지나 상성북리 산속골 인근까지 이어지는 기존 둘레길 1.46km 구간과 신설되는 1.64km 이어진 총 3.1km의 코스로, 둘레길의 절반은 걷는데 불편이 없도록 평지에 가까운 길로 조성된다.

포천시 관계자는 “문화재 보호구역인 것을 감안해 목교 등의 구조물 없이 산림 훼손을 최소화하고 걷기 쉬운 숲길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자연 그대로 설계해 물길, 계곡 등 다채로운 풍광을 즐기며 걸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청성산이 포천의 남산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여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반월성 역사탐방로 정비사업을 시작으로 청성산 종합개발 사업을 빈틈없이 추진해 청성산을 누구나 거닐 수 있는 명소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