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유리, “뒤태가 이렇게 예뻤어?” 반전 매력 소녀 감성 프로럴 원피스룩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4-06-07 06:15:01 기사원문
  • -
  • +
  • 인쇄
유리가 감성적인 여름 데일리룩을 선보였다.

소녀시대의 유리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시하며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이번 게시물에서는 플로럴 패턴의 롱 원피스를 입은 유리의 여성스럽고 로맨틱한 스타일을 선보였다.



유리는 플로럴 패턴의 롱 원피스를 통해 한층 더 성숙한 매력을 발산했다.

여기에 다양한 꽃무늬가 어우러진 이 원피스는 시원하고 청량한 느낌을 주며, 퍼프소매와 잘록한 허리 라인으로 슬림한 실루엣을 강조했다. 이는 그녀의 로맨틱한 매력을 한층 더 돋보이게 했다.

특히 유리는 베이지 색상의 베이스볼 캡과 검은색 벨크로 스트랩 샌들로 스타일링하여 편안하면서도 캐주얼한 느낌의 데일리룩을 완성했다.

이는 플로럴 원피스의 여성스러움과 캐주얼한 아이템의 조화로 일상 속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스타일링 팁을 제시했다.







한편, 유리는 독립 영화 ‘돌핀’에서 주인공 ‘나영’ 역을 맡아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였다. 이 영화는 삶의 변화가 두려운 30대 여성이 우연히 발견한 즐거움을 통해 용기를 얻어 세상으로 튀어 오르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유리의 연기에 관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유리의 이번 인스타그램 게시물은 그녀의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는 동시에, 팬들에게 새로운 패션 아이디어를 제공했다.

로맨틱하면서도 캐주얼한 그녀의 스타일링은 올 여름 따라 하고 싶은 데일리룩으로 손색이 없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