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청년들에게 45조 뿌리겠다. 무이자 3000만원 대출

[ 살구뉴스 ] / 기사승인 : 2022-05-23 15:27:37 기사원문
  • -
  • +
  • 인쇄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송영길은 만 19세부터 29세까지 서울시에 거주하는 청년들에게 무이자로 3000만원 대출을 진행하는 '청년출발자산'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2일 만 19세부터 29세까지 서울시 거주 청년들에게 3000만 원을 무이자 대출해주는 '청년출발자산'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살구뉴스
@살구뉴스




송 후보는 22일 '청년출발자산 공약 발표문'을 통해 "저는 부의 대물림 심화로 계층이동이 거의 차단된 청년들의 아픔을 해소하기 위해 서울시 거주 19세에서 29세 청년 약 150만 명에게 순차적으로 3000만 원을 무이자로 대출해 공정한 출발선을 보장하겠다"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청년들은 30세가 된 때부터 10년간 원금만 상환하면 되고 이자는 서울시가 부담합니다. 임기 첫해에 27~29세를 대상으로 시작하고, 임기 말까지 서울에 거주하는 청년 모두를 대상으로 확대할 예정입니다. 150만 명에게 3000만 원을 지원한다면 45조 원이 필요합니다.



송 후보는 "서울보증보험을 통해 대출금 전액을 보증하고 서울시가 이자를 대신 납부하는 방식"이라며 "필요하다면 시 의회와 협의하여 조례제정 등의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우리 사회의 가장 큰 문제는 청년들의 출발선이 심각하게 양극화됐다는 점"이라며 "서울시가 사회적 부모가 돼 공정한 출발을 위한 자산형성을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사회의 가장 큰 문제는 청년들의 출발선이 양극화됐다는 점"이라며 "서울시가 사회적 부모가 돼 공정한 출발을 위한 자산형성을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송영길 후보는 혁신창업펀드 1조원 조성 공약도 내놨입니다. 서울시와 산하 기관이 5000억원, 민간이 5000억원을 투자하는 펀드를 조성해 벤처기업 투자에 활용한다는 계획입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