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연두, 짧지만 강렬한 등장으로 시선 강탈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05-22 10:23:17 기사원문
  • -
  • +
  • 인쇄
배우 이연두가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다양한 감정선을 넘나드는 극강의 연기력을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연두는 지난 21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 14회에서 자신의 이익을 위해 조태섭(이경영 분)과 손을 잡고 김희우(이준기 분)를 쫓는 에피소드를 통해 안방극장의 시선을 붙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정세연(이연두 분)은 조태섭으로부터 자신의 회사와 계약할 것을 조건으로 김희우를 꼬이라는 명령을 받았다. 정세연은 김희우를 만나기 위해 그의 부모님이 일하는 가게로 찾아갔다. 가게에 들어서며 예사롭지 않은 눈빛으로 김희우를 의식하는 듯했다. 정세연은 계산을 마치고 가게를 나서며 “맛집이라고 해서 찾아왔는데 돌아가는 길을 모르겠어서”라며 김희우와 접촉을 시도했다.

더불어 정세연은 김희우와 접촉에 성공한 뒤 조태섭 측에 전화를 걸어 “접촉했어요. 의원님께 말해주세요. 충분할 거 같다고요”라며 전했다. 이어 따가운 시선을 느낀 듯 뒤돌아 김희우에게 거짓 미소를 건넸고 이내 다시 굳은 표정을 지었다. 이처럼 이연두는 순간순간 바뀌는 표정 변주를 선보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이후 정세연과 조태섭이 서로의 이익을 위한 협상 테이블에 앉았던 때를 회상하는 장면으로 이어졌다. 정세연은 “남자를 꼬여라? 잘못 보셨네요. 전 그런 싸구려가 아닌데요”라며 도도한 태도를 취했지만, 이내 표정으로 압도하는 조태섭의 기에 눌리고 말았다.

이렇듯 이연두는 깊고 단단한 눈빛으로 자신감을 내비추면서도 이내 눈동자가 흔들리며 감정의 변화를 섬세하게 그려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