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경기일정] 20일 첼시전 손흥민 출전여부는?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09-19 19:41:48 기사원문
  • -
  • +
  • 인쇄
손흥민 (출처=토트넘SNS)
손흥민 (출처=토트넘SNS)

20일 토트넘 첼시전이 진행되는 가운데 손흥민의 출전여부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토트넘은 오는 20일 오전 0시 30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으로 첼시를 불러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 7일 A매치 기간 중 종아리 부상을 당해 크리스탈 팰리스와 4라운드 원정 경기에 결장했다.

손흥민이 없는 토트넘은 크리스탈 팰리스에 0-3으로 완패했다. 이로인해 풋볼 런던 등 여러 영국 매체를 통해 토트넘이 첼시와 홈 경기에서 손흥민 투입을 고려하고 있다는 얘기가 흘러나왔다.4

하지만 토트넘 팬덤은 손흥민 선발 투입에 강경하게 반대했다. '홋스퍼 HQ'는 "해리 케인이 토트넘의 최고 선수일지는 몰라도 가장 중요한 선수가 손흥민이라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손흥민은 케인을 대신할 수 있지만, 손흥민이 토트넘을 할 수 있는 선수는 아무도 없다"고 대체 불가의 선수임을 이유로 내세웠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토트넘에 너무나 중요한 선수라 장기간 그를 잃을 수는 없다. 토트넘이 손흥민의 종아리 부상 정도에 침묵하고 있는데 이 점은 부상이 (토트넘의) 다른 누구보다도 심각하다는 것을 뜻한다. 토트넘은 향후 2주 동안 첼시를 포함해 모든 대회 통틀어 4경기를 치른다. 첼시전 이후 2주간 손흥민을 100%에 가깝게 하는 것이 첼시전에서 1시간 정도 손흥민을 쓰는 것보다 큰 관점에서 더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홋스퍼 HQ'는 "물론 정상적인 상황이고 토트넘이 손흥민을 포함한 모든 선수들을 완벽히 다룰 수 있었다면, 그는 선발로 출전했을 것"이라면서 "그러나 우리가 숨을 고르고 다음 2주와 시즌 전체를 놓고 큰 그림을 그린다면, 첼시로부터 손흥민을 보호하고 그 경기의 대부분 상황에서 스스로를 아끼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일 것"이라고 멀리 내다보길 바랐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