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래디, 오타니 제쳤다...45호 홈런으로 단독 선두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1-09-14 10:22:13 기사원문
  • -
  • +
  • 인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홈런 랭킹 단독 선두에 올랐다.

게레로는 14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 홈경기 6회말 타석에서 솔로 홈런을 때렸다.

이 홈런으로 시즌 45호 홈런을 기록, 44개에 머물고 있는 오타니 쇼헤이(에인절스)를 제치고 홈런 랭킹 단독 1위로 올라섰다.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애덤 콘리를 상대한 그는 3-1 카운트에서 5구째 97.1마일 포심 패스트볼이 낮게 들어간 것을 강타했다.

총알같이 날아간 라인드라이브 타구가 그대로 좌측 담장을 넘겼다. 타구 속도 114마일, 발사 각도 15도, 비거리 356피트(108.51미터)였다.

그는 이 홈런으로 아버지 블라디미르 게레로가 2000년에 세운 그의 커리어 하이 기록(44개)도 넘어섰다. 또한 에디 매튜스(1953년, 47개), 조 디마지오(1937년, 46개), 조니 벤치(1970년, 45개)에 이어 22세 이하 선수로서 네 번째로 많은 홈런을 기록했다.

[알링턴(미국) = 김재호 MK스포츠 특파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