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최성은, 영화 ‘젠틀맨’ 주인공 확정…주지훈과 호흡(공식)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8-10 09:45:14 기사원문
  • -
  • +
  • 인쇄
2022년 개봉 예정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젠틀맨'이 주지훈, 박성웅이라는 막강 캐스팅에 대형 신인 최성은이 주인공으로 확정되며 주연 배우 라인업을 완성했다.

‘젠틀맨’에서 최성은은 누명을 벗으려는 주지훈(지현수 역)과 공조하며 피해자를 찾아나서는 엘리트 열혈 검사 김화진 역으로 당찬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최성은은 2019년 영화 ‘시동’으로 데뷔해 단숨에 차세대 라이징스타로 떠오르며 제 25회 춘사영화제 신인여우상을 거머쥐었다. 이어 웨이브 오리지널 시네마틱 드라마 SF8 시리즈의 ‘우주인 조안’ 편에 출연해 SF 장르 안에서 복합적인 감정을 보여주는 섬세한 연기로 깊은 인상을 남기며 팬덤을 구축했다.

올해 첫 드라마 데뷔작 JTBC ‘괴물’에서는 깊이 있는 연기로 ‘괴물 신인의 발견’이라는 호평을 받으며 제 57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신인상 후보에 노미네이트되어 대중적으로도 크게 주목 받았다.

이를 증명하듯 차기작으로는 내년 방영 예정인 넷플릭스 <안나라수마나라> 주연을 꿰찼으며 연이어 영화 <젠틀맨> 주연으로 전격 캐스팅되면서 차세대 탑스타로서의 대세 행보를 이어갈 전망이다.

기존에 캐스팅을 확정 지은 주지훈, 박성웅 같은 카리스마 넘치는 배우들과 밀리지 않는 앙상블을 이룰 배우를 찾던 제작진은 강인함과 섬세함이 공존하는 최성은의 연기력에 만장일치로 발탁했다는 후문이다.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젠틀맨'은 경쾌한 범죄오락물로 내년 5월 개봉 후 웨이브 월정액 독점 콘텐츠로 선보일 예정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