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 화물연대 '운송 방해'에…화물차 운송보호 단속팀 운영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12-07 14:03:47 기사원문
  • -
  • +
  • 인쇄
대전경찰청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불법행위를 차단할 ‘화물차운송보호 기동단속팀’ 을 2개 팀 추가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대전경찰청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불법행위를 차단할 ‘화물차운송보호 기동단속팀’ 을 2개 팀 추가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경찰청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집단운송거부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불법행위를 차단할 ‘화물차운송보호 기동단속팀’ 을 2개 팀 추가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기동단속팀은 지난달 29일부터 경찰관 기동대원 5~6명을 1개 팀으로 구성해 2개팀으로 운영해오다 2개팀을 추가해 총 4개 팀이 편성해 경찰 마크를 부착한 차량이 대덕산업단지에 있는 시멘트 공장, 신탄진화물차휴게소 등 주요 사업장에 배치해 불법 행위에 신속히 대응할 방침이다.

대전경찰청은 화물연대가 방송차량을 이용해 소규모 단위로 이동하면서 비조합원이나 업무개시 조합원 운전자에 대한 게릴라식 폭행, 협박, 차량 손괴, 운송방해 등 불법 행위를 강력히 차단할 방침이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gukjenews@hanmail.net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