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 현아 루머 유포자 고소 예고 "비겁하고 더러워"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12-01 17:01:01 기사원문
  • -
  • +
  • 인쇄
가수 던이 루머에 분노했다.

던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던입니다. 길게 말 안할게요”라며 루머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어 “뒤에 글 제가 쓴 게 아니고 허위사실 유포한 저 비겁하고 더럽고 불쌍한 분 고소하겠습니다”라고 강경한 반응을 보였다.



던이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온라인상에 떠도는 던과 현아의 결별 관련 루머가 담겼다.

사진에는 온라인상에 떠도는 던과 현아의 결별 관련 루머가 담겼다. 던을 사칭한 누리꾼은 “저에게 모든 과거를 속이고 숨겼다. 저와 연애 중에 다른 남자와 은밀하게 만남을 가졌다”며 현아를 비방하는 내용을 작성했다.

이같은 가짜 뉴스에 던이 강경 대응하기로 한 것이다.

던은 “헤어졌어도 저한테는 똑같이 소중하고 제가 본 어떤 사람보다 진실 되고 멋있는 사람이자 앞으로도 제가 제일 사랑하는 아티스트입니다”라고 호소했다.

한편 현아는 지난달 30일 SNS를 통해 “헤어졌어요”라며 6년간 열애를 이어온 던과의 결별 소식을 전했다.

▲ 이하 던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던입니다. 길게 말 안할게요. 뒤에 글 제가 쓴 게 아니고 허위사실 유포한 저 비겁하고 더럽고 불쌍한 분 고소하겠습니다.

헤어졌어도 저한테는 똑같이 소중하고 제가 본 어떤 사람보다 진실되고 멋있는 사람이자 앞으로도 제가 제일 사랑하는 아티스트입니다.

제발 이렇게 살지 마시고 소중한 시간들을 좋은 곳에 쓰세요.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