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스파이크, 충격적인 과거 범죄전력 알아보니...

[ 한국미디어뉴스통신 ] / 기사승인 : 2022-10-01 10:04:00 기사원문
  • -
  • +
  • 인쇄
지난달 30일 TV조선은 "돈스파이크가 2010년에도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 1년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돈스파이크는 2008년 10월부터 다음해 8월까지 3차례 대마초를 구입해 7차례 피웠고, 자신이 구입한 대마초를 아는 사람에게도 나눠줘 함께 흡연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이들이 함께 대마초를 피운 곳은 돈스파이크의 음악 작업실이었고, 재판 도중 "잘못을 뉘우친다"는 취지의 반성문까지 제출했다고 한다.

최근 마약투여 및 30g마약을 소지하며 경찰에 붙잡힌 돈스파이크의 과거 대마초를 피운 혐의가 밝혀지며 충격을 주고 있다.



한편, 돈스파이크는 최근 한 호텔에서 필로폰 투약 혐의로 구속됐으며 돈스파이크의 휴대폰조사를 통해 추가 범행과 공범 등에 대한 수사가 이뤄지고 있다고 한다.




돈스파이크
돈스파이크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