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3 00:14:47  |  수정일 : 2018-11-13 12:14:59.583 기사원문보기
SK, 두산 꺾고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승리…한동민 연장 13회 결승포

[이투데이 한은수]

sk 와이번스가 2018 한국시리즈 우승을 거머쥐었다. 8년 만의 승리다.

12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kbo 한국시리즈(7전 4선승제) 6차전에서는 sk가 두산을 상대로 5-4 승리를 거뒀다. 통산 4번째 한국시리즈 우승컵이다.

이날 sk는 4대 3으로 뒤지던 9회초 2아웃 상황에서 최정의 극적인 한 점 홈런으로 승부를 연장으로 몰고 갔다.

이어진 연장전 13회 초 한동민은 두산의 9번째 투수였던 유희관의 직구로 솔로 홈런을 터트리며 재역전의 드라마를 썼다. 이어 sk는 13회 말 김광현을 마운드에 올리며 5-4 승리로 우승을 이뤄냈다.

한편 6차전 결승 홈런을 친 한동민은 한국시리즈 최우수 선수에 뽑혔으며 1⅔이닝 2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막아낸 문승원은 mvp에 올랐다.

[관련기사]
한국시리즈 1차전 시구자 어우홍은 누구?
‘살림하는 남자들2’ 2주째 결방…한국시리즈 3차전 ‘두산 대 sk’ 여파
sk, 한국시리즈 5차전 두산에 4-1 역전승…1승만 남았다
최희섭 누구? 한국인 최초 메이저리거, kia 한국시리즈 우승 이끌기도…'배드 파더스' 76번 등록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