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6 17:16:22  |  수정일 : 2019-07-16 17:18:20.787 기사원문보기
이인영 "추경 볼모잡기 이쯤에서 멈춰라"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오전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은 민생을 버리고 정쟁을 선택한 추경을 버리고 방탄을 선택한 한국당의 어처구니없는 정쟁을 강력히 비판한다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마음 깊숙한 곳에 숨겨두었던 (패스트트랙)고소고발 취하라는 엉큼한 요구 본색을 드러내려하느냐"며 "추가경정예산안 볼모잡기는 할 만큼 했으니 이쯤에서 멈출 것"을 요구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16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민생 추경안 처리와 국회 차원의 일본보복철회결의안 채택을 못하고 국회가 헛돌고 있는 상황을 다시 맞이하게 될 것 같아서 매우 우려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국민이 먹고사는 민생 문제를 볼모로 잡는 정쟁은 나빠도 너무 나뿐 정쟁"이라며 "이번 추경은 긴급한 재해재난과 서둘러야 하는 경기 대응, 민생 예산으로 설계됐으며 아무리 눈을 씻고 들여다봐도 어느 한 곳에도 정쟁과 정략의 구석은 없다"고 강조했다.

특히 "일본의 수출 규체 조치에 긴급 대응하기 위해 꼭 필요한 예산을 추가하려 한다"며 "민주당은 민생을 버리고 정쟁을 선택한 추경을 버리고 방탄을 선택한 한국당의 이 어처구니없는 정쟁을 강력히 비판한다"며 조건 없는 추경 처리를 촉구했다.

또한 바른미래당을 향해 "정쟁과 연대하는 것인가?. 책임 있는 야당이라면 때와 상황을 가려서 사려 깊게 헤아려 줄 것이라고 믿는다"면서 "한국당과 함께 해임건의을 내는 사진은 꼭 좋아 보이지 않았다"고 꼬집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한국전쟁종식촉구안 미국 하원 통과에 대해 "미국이 먼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결의안을 통과시킨 마당에 대한민국 국회가 판문점선언 비준동의안을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 된다"며 보수야당의 협력을 요청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옥주현, 결혼한 멤버들 19禁 토론에 혼자 소외…"나이 드니 임신 어려워" 씁쓸 [2019/07/15] 
·핑클 성유리, 남편 안성현과 닭살 터지는 전화 "모해? 아 딘짜?"…멤버들 난색 [2019/07/15] 
·[윔블던] 페더러 응원원 아내 미르카 [2019/07/15] 
·'성폭행 의혹' 김준기 전 회장, 허벅지 '더듬' 영상 3편有 "100억 이상 요구…동의해 만져" [2019/07/16] 
·'파경' 송중기·송혜교, 임신 의견 차로 갈등? "빨리 낳고 싶어 했는데…" 고민 [2019/07/16]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