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환경일보] 최초 작성일 : 2020-01-21 23:51:16  |  수정일 : 2020-01-21 23:52:32.273 기사원문보기
경주시, 설 명절 연휴 산불예방 특별 비상근무 실시

[경주=환경일보] 김용달 기자 = 경주시는 설 연휴기간 동안 성묘객과 입산자의 증가로 산불발생의 위험성이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을 산불방지 특별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비상근무 체제 확립을 통한 산불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

산불을 진화하는 헬기의 보습<사진제공=경주시>

시는 산림경영과와 20개 읍ㆍ면ㆍ동사무소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산불위험요인 차단을 위해 감시원 218명을 성묘객과 입산자가 많이 찾는 산불 취약지역에 집중 배치해 산불예방활동과 소각 행위를 집중단속 할 계획이다.

또한, 산불무인감시카메라 10개소와 산불감시탑 33개소에서 집중 산불감시하며, 임차헬기 1대, 산불전문예방진화대 35명, 산불진화차량 8대를 전진 배치하고 신속한 초동대응으로 산림피해 최소화에 대비할 방침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산불예방 홍보 및 순찰활동에 집중해 산불발생을 미연에 방지하고, 성묘객 및 입산자 모두가 산불조심에 유의해 귀중한 산림을 보호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