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보] 최초 작성일 : 2019-08-23 10:11:28  |  수정일 : 2019-08-23 10:13:08.477 기사원문보기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추석 명절 종합대책 마련

[구리=환경일보] 김인식 기자 = 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성수, 이하 공사)는 추석을 맞이하여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도매시장)을 찾는 이용객들의 편의제공과 안전 등 시설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유통환경 점검 및 시설물 사전 안전점검 등 추석맞이 종합대책을 마련하였다.

이에 따라 공사는 추석 명절 도매시장 이용객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9월 6일부터 9월 12일까지 도매시장 내 주차ㆍ교통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농수산물 반입량 증가에 따른 물류동선 확보와 유통종사자ㆍ시장 이용자의 편의를 위한 주차질서 교통근무를 실시한다.

주차장 무료 개방은 9월 11일 09:00부터 9월 15일 21:00까지

또한 도매시장 이용 고객의 물품구매 편의제공과 안전을 위하여 홈페이지를 통한 26개 농수산물 명절 주요품목 가격정보를 수집ㆍ전파하며, 농산물 속박이 및 호객행위, 원산지표시 등 지도ㆍ단속을 실시하고, 경매장ㆍ통로 물청소 등 도매시장 환경정비를 완료하였으며, 시설물 집중점검(전기ㆍ기계ㆍ소방 등)과 추석 휴업일 기간 중 긴급사항 대응 체계를 구축하여 시설물 안전에 적극 대비하기로 하였다.

김성수 사장은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생산자ㆍ출하자에게는 제값을 받아주고, 구매 고객에게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수산물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도매시장 유통인들의 역할에 충실히 하여 줄 것과 공사 임직원은 도매시장을 찾는 내ㆍ외부 고객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Copyright ⓒ 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