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7-21 11:02:31  |  수정일 : 2019-07-21 11:03:06.297 기사원문보기
'도마 여왕' 여서정 국가대표 선발전 1위 세계선수권 간다

기계체조 국가대표에 선발된 여서정
기계체조 국가대표에 선발된 여서정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도마 여왕' 여서정(17ㆍ경기체고)이 국가대표에 선발됐다.



여서정은 19일과 20일에 걸쳐 충북 진천선수촌에서 열린 2019 기계체조 국가대표 선발전 겸 제49회 기계체조 세계선수권대회 파견대표 최종선발전에 출전해 최종합계 105.65점을 받아 최종 1위로 국가대표에 선발됐다.



여서정은 오는 10월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서 열리는 국제체조연맹(FIG)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



도마-이단평행봉-평균대-마루운동 등 총 4개 종목에서 여서정은 첫 날(19일) 53.10점을 받은 데 이어 둘째 날(20일) 52.55점으로 9명 중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여서정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선발전을 잘 끝내서 기분이 좋다"며

"오는 10월에 세계선수권대회가 있는데, 2020 하계올림픽 출전권이 걸려있다. 세계선수권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훈련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남자 부문에서는 2012 런던 올림픽 남자 도마 금메달리스트 양학선(27ㆍ수원시청)이 추천 선수로 발탁돼 세계선수권에 나선다.





사진=올댓스포츠



bolante0207@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